본문으로 바로가기
67341282 0032021040867341282 01 0101001 6.2.6-RELEASE 3 연합뉴스 37814762 true true false false 1617848218000 文대통령 국민의 질책 엄중히 2104081531

문대통령, 재보선 결과에 "국민 질책 엄중히 받아들인다"(종합)

글자크기

"더 낮은 자세·무거운 책임감으로 국정 임할 것"…정책기조 변화 주목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 수석·보좌관 회의 발언
문재인 대통령이 4월 5일 청와대에서 열린 수석·보좌관 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범현 임형섭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8일 더불어민주당의 참패로 막 내린 4·7 재·보궐선거 결과와 관련해 "국민의 질책을 엄중히 받아들인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을 통해 밝힌 4·7 재보선 관련 입장에서 이같이 말한 데 이어 "더욱 낮은 자세로, 보다 무거운 책임감으로 국정에 임하겠다"고 했다.

나아가 문 대통령은 "코로나 극복, 경제 회복, 민생 안정, 부동산 부패 청산 등 국민의 절실한 요구를 실현하는 데 매진하겠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의 이런 발언을 두고 부동산 이슈를 포함한 국정 전반에 있어 정책기조가 달라지는 것 아니냐는 분석도 제기되고 있다.

이와 관련해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기자들을 만나 "대통령 입장문을 잘 살펴봐 달라"며 구체적인 언급은 삼갔다.

그는 "어쨌든 이번 선거를 통해 (정부가) 국민의 마음을 얻는 데 부족했다는 점을 느꼈다"며 "앞으로 국민의 신뢰를 얻기 위해 혼신의 힘을 기울이겠다"고 했다.

그는 "코로나 극복, 경제 회복, 민생 안정, 부동산 부패 청산 등이 이번 선거를 통해 나타난 국민의 절실한 요구라고 판단하고 있다"며 "이런 요구를 실현하기 위한 노력은 끊임없이 계속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정부는 무거운 책임감을 갖고 반드시 도전 과제들을 극복할 것"이라고 부연했다.

한편 청와대 비서실 전면 개편 등 인적쇄신 가능성이 거론되는 가운데 이 관계자는 "현재까지는 사의를 표명한 참모는 없다"고 전했다.

연합뉴스

고개숙여 인사하는 강민석 대변인
(서울=연합뉴스) 최재구 기자 =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이 8일 청와대 춘추관에서 4·7 재보선과 관련한 문재인 대통령의 입장을 발표하고 인사하고 있다. 2021.4.8 jjaeck9@yna.co.kr



kbeomh@yna.co.kr

hysup@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