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7343558 1072021040867343558 06 0602001 6.2.6-RELEASE 107 스포티비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17851100000 낙원의밤 차승원 긴장감 카리스마 정점 2104081631 popular

공개 D-1 '낙원의 밤' 관전포인트…흐린 제주의 감성 누아르

글자크기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김현록 기자]박훈정 감독의 신작 '낙원의 밤'이 9일 넷플릭스 공개를 앞뒀다. 베니스에서 먼저 소개된 매력적인 느와르를 드디어 확인할 수 있다. 돌아온 박훈정 감독, 배우 엄태구 전여빈 차승원, 그리고 아름다운 제주도까지, 세 가지 관전 포인트를 돌아본다.

누아르의 대가 박훈정 감독이 감성 누아르 '낙원의 밤'으로 돌아왔다. '낙원의 밤'은 조직의 타깃이 된 한 남자와 삶의 끝에 서 있는 한 여자의 이야기를 그린 넷플릭스 영화로, '신세계', '마녀' 등으로 한국 누아르의 새로운 지평을 열었던 박훈정 감독이 각본과 연출을 맡았다. 비정한 드라마로 많은 관객들에게 짙은 여운을 남기는 작품을 선보여왔던 박훈정 감독은 '낙원의 밤'을 통해 감성이 짙게 드리운 누아르로 또 다른 영화 세계를 선보인다. 감독이 시나리오 단계에서부터 차분히 쌓아 올린 캐릭터들의 막다른 심리가 제주의 아름다운 풍광과 어우러져 깊은 여운을 남긴다.

제77회 베니스국제영화제 비경쟁 부문에 유일하게 초청된 한국 작품인 '낙원의 밤'은 “최근 몇 년간 한국 영화계에서 나온 가장 뛰어난 갱스터 영화 중 하나” (알베르토 바르베라 집행위원장), “인물 내면을 깊숙이 들여다보는 플롯이 특별하다” (매드매스 Madmass), “갱스터 서사의 낭만화를 이룬 작품. 훌륭한 영화적 지식을 활용한 역동적인 액션 장면이 돋보이는 영화" (시네마토그라프 Cinematographe)라는 찬사를 받은 바 있다.

'낙원의 밤'에서는 배우 엄태구, 전여빈, 차승원이 독보적인 캐릭터를 선보인다. 냉정하고 잔인한 조직원이지만 의외로 내성적이고 따뜻한 모습도 간직한 태구, 삶에 무관심해보지만 누구보다 주체적으로 행동하는 재연, 그리고 치졸하게 행동하는 것을 누구보다 싫어하며 자신만의 정의를 고집하는 마 이사까지 독특하고 카리스마 넘치는 캐릭터가 살아 있다. 베니스국제영화제 상영 이후에는 “내성적인 갱스터”, “2020 베스트 파이널 걸”, “미국 마피아의 서울 사촌” 등 각 캐릭터를 향한 호평이 쏟아지기도 했다. 치열하고도 치밀한 감정선으로 감성을 더한 이들의 모습은 영화의 중요한 포인트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제주도의 풍광은 그 모두를 품으며 영화의 무드를 형성한다. 박훈정 감독은 “제주도는 이 작품의 또 다른 주인공”이라고 칭했을 정도로 의미도 중요하다. 극중 제주도는 궁지에 몰린 태구의 도피처이면서 태구와 재연에게 잠시나마 낙원의 시간을 주는 곳이기도 하다. 또한 태구를 조여오는 마 이사로 인해 벌어지는 폭력과 비극이 제주의 절경을 대비되며 캐릭터들과 그들이 처한 상황에 대한 쓸쓸함을 더욱 확장시킨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제작진은 의도적으로 흐린 날씨와 어둑한 시간대에 촬영을 하며 '낙원의 밤'만의 독특한 분위기를 완성했다는 후문. 제주도에서 펼쳐지는 무정하고 쓸쓸한 이야기가 시청자들에게 어떻게 다가갈 지 주목된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김현록 기자 roky@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