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다비치 강민경, 이 미모는 못 참지..청순美 폭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강민경 인스타그램



[헤럴드POP=김나율기자]그룹 다비치 멤버 강민경이 미모를 자랑했다.

16일 강민경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근황 사진을 게재했다. 강민경은 사진과 함께 "하트랑 진주는 못 참찌"라고 글을 남겼다.

사진 속 강민경은 핑크색 니트 카디건을 입고 진주 목걸이를 매치해 세련된 룩을 연출했다. 강민경은 긴 생머리를 늘어뜨리고 있다.

또 강민경은 갸름한 얼굴형에 오밀조밀한 이목구비로 미모를 자랑한다. 강민경의 미모가 남심을 저격한다.

한편 강민경이 속한 그룹 다비치는 지난 4월 12일 신곡 '그냥 안아달란 말야'를 발매해 많은 사랑을 받았다. 강민경은 현재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팬들과 소통 중이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