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부산 가까워지는 태풍 찬투…'태풍주의보'는 유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부산 가까워지는 태풍 찬투…'태풍주의보'는 유지

[앵커]

태풍 찬투는 제주를 지나 부산 밑 대마도 쪽으로 이동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태풍의 중심이 부산과는 거리가 있기 때문에 아직 태풍 경보가 발효되지는 않았습니다.

부산 취재기자 연결해 자세한 상황 알아보겠습니다.

고휘훈 기자.

[기자]

부산 광안리 수변공원입니다.

이곳은 구름이 더 많아졌고, 한 시간 전보다 빗줄기가 더 굵어졌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