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日 자민당 총재 선거 고노 선두...한일 관계 큰 변화는 어려울 듯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일본의 새 총리를 결정할 자민당 총재 선거, 여론에서는 고노 후보가 앞서고 있지만 누구도 승리를 장담하기는 어려운 상황입니다.

당내 주도권을 둘러싼 치열한 수 싸움이 이어지는 가운데 누가 되더라도 한일 관계에 있어서는 당장 큰 변화를 기대하기 어려워 보입니다.

도쿄 연결해 자세히 알아봅니다. 이경아 특파원!

[기자]
네, 도쿄입니다.

[앵커]
지난 주 금요일 끝난 총재 선거 후보 등록에 모두 4명이 입후보 했는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