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재명측, '대장동 보도' 조선일보 기자·경북대 교수 고발

댓글 5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연합뉴스) 정수연 기자 = 더불어민주당 대권 주자인 이재명 후보 캠프는 24일 '대장동 의혹'을 제기한 교수, 관련 내용을 보도한 기자를 검찰에 고발했다.

캠프는 경북대 이모 교수와 조선일보 박모 기자를 공직선거법 위반 및 정보통신망법상 명예훼손 혐의로 서울중앙지검에 고발했다고 밝혔다.

캠프는 "조선일보는 이 교수가 '대장동에서 이익을 환수해 시민에게 돌려줬다고 하는데 이는 이익이 아니라 사업 주체가 부담해야 하는 비용에 속한다'고 말했다고 보도했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