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김선호 전 여자친구 논란, 이진호 "정체 공개되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CBC뉴스

사진제공 : 소속사 [반응이 센 CBC뉴스ㅣCBCNEWS]


[CBC뉴스] 배우 김선호가 전 여자친구와의 사생활 논란으로 물의를 빚은 가운데 연예부 기자 출신 이진호가 A씨의 정체를 언급해 주목받고 있다.

19일 이진호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 '연예 뒤통령 이진호'에 '전 여친 정체가 왜? 김선호 쩔쩔매는 이유'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영상에서 이진호는 "취재 과정에서 A씨의 글 전부를 100% 믿기는 어렵다고 판단 내렸다"라며 "글 진위 여부와 별개로 A씨가 김선호와 실제 연인 관계였다. A씨의 글처럼 지난해 만났고 헤어짐의 시간도 어느 정도 일치한다. 취재를 하다 보니 이 사건이 반전될 여지도 존재했다"고 생각을 밝혔다.

이어 "조심스럽게 예측해보자면 A씨의 정체가 공개되면 상당한 파급이 있을 거로 생각한다"라며 "A씨가 어떤 인물인지 알려지면 김선호의 이미지 역시 타격이 불가피하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김선호를 둘러싼 사생활 논란은 지난 17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라온 글로 시작됐다.

'대세 배우 K모 배우의 이중적이고 뻔뻔한 실체를 고발한다'는 제목의 글 작성자는 자신을 K 배우의 전 여자친구라고 밝히며, K 배우가 혼인을 빙자해 낙태를 종용하고 일방적인 희생을 요구했다고 주장했다.

▶비디오 글로 만드는 비글톡 ▶핫이슈가 궁금할 때, 지금 클릭!



CBC뉴스ㅣCBCNEWS 박은철 기자 press@cbci.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