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재명 "초과이익 환수, 간부선에서 미채택…들어본 일 없다"(종합2보)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유동규 인사에 관여 안해…업자들 만나는 것 알았다면 해임했을 것"

"국힘에 굴복했다면 500억클럽…'그분', 국힘·이익나눈 부패세력"



(서울=연합뉴스) 이유미 고상민 윤지현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는 20일 대장동 개발 초과이익 환수조항 논란과 관련, "'부동산경기 호전시 예정이익 초과분을 추가 환수하자'는 실무의견이 있었는데 (성남도시개발)공사의 결재과정에서 채택되지 않은 것"이라고 밝혔다.

이 후보는 이날 경기도청에서 열린 국회 국토위 국정감사에서 "언론에서 초과이익 환수(조항)를 삭제했다고 해서 보니까 삭제가 아니었다. 공모 응모 후에 협약 과정에서 일선 직원이 (말)했다는 건데, 당시에 간부들 선에서 채택하지 않았다가 팩트"라면서 이같이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