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尹 '전두환 발언'에 고개 숙였지만…당내 '여진' 지속(종합)

댓글 2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유감"→"송구" 두차례 입장표명…경쟁자들은 "비상식적 고집" 비판

'광주 비하' 논란 인사 캠프 영입했다 해촉도


(서울=연합뉴스) 한지훈 홍준석 기자 = 국민의힘 대권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21일 '전두환 옹호' 논란 발언에 대해 뒤늦게 고개를 숙였지만, 당내 '여진'이 이어지는 모양새다.

윤 전 총장은 이날 오전 여의도 당사에서 "설명과 비유가 부적절했다는 많은 분의 지적과 비판을 겸허히 수용하고 유감을 표한다"고 밝혔다.

지난 19일 부산에서 "전두환 전 대통령이 잘못한 부분이 있지만, 군사 쿠데타와 5·18만 빼면 정치는 잘했다고 말하는 분들이 많다"고 말한 지 이틀 만이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