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반론보도]「"사적업무에 성추행까지"…문제 제기하자 '해고'」관련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본 방송은 지난 8월 25일 및 8월 26일자 「"사적업무에 성추행까지"…문제 제기하자 '해고'」제목의 보도에서 서울시가 소상공인 지원 목적으로 민간에 위탁해 운영하는 지원센터의 이사장이 직원들에게 사적인 업무를 시키는 등 비위행위를 했으며, 문제 제기에 앞장선 직원을 해고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이에 해당 이사장 측은 "직원들에게 사적인 업무지시를 하거나 직원을 성추행하고 급여를 갈취한 사실이 없으며, 해고된 직원은 독단적인 사무 처리 등을 이유로 징계 해고된 것이지 보복성 인사조치에 따른 것이 아니다"라고 알려왔습니다.
이 보도는 언론중재위원회 조정에 따른 것입니다.


▶ 네이버에서 S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가장 확실한 SBS 제보 [클릭!]
* 제보하기: sbs8news@sbs.co.kr / 02-2113-6000 / 카카오톡 @SBS제보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