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알몸 김치'에 이어 '맨발 양념'…중국 또 식품위생 논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SNS를 통해 오늘(22일) 하루 관심사와 솔직한 반응을 알아보는 오! 클릭 시간입니다.

얼마 전 중국에서 알몸으로 배추를 절이는 영상이 논란이 됐었는데, 이번엔 비위생적으로 양념을 만드는 모습이 충격을 주고 있습니다.

오! 클릭 첫 번째 검색어는 중국 '맨발 양념' 입니다.

한 여성이 맨발로 고춧가루가 섞인 양념을 밟고 있습니다.

위생용 장화도 착용하지 않았고 두건이나 마스크도 쓰지 않았습니다.


중국의 한 양념 제조 공장에서 촬영된 영상인데, 공장 직원이 찍어 SNS에 올린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렇게 비위생적으로 만들어진 양념장이 현재 국내로 수입되는지는 알 수가 없습니다.

앞서 지난 3월에는 중국에서 한 남성이 알몸으로 배추를 절이는 모습이 공개돼 파문이 일었는데요.


상의를 탈의하고 소금물에 몸을 담근 채 배추를 굴착기로 옮기는 장면이 충격을 줬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