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득남·득녀 소식

'안성현♥' 성유리, 41세 임신부 미모 맞나…상큼 방부제 비주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핑클 출신 배우 성유리가 임신 중에도 상큼한 미모를 자랑했다.

23일 성유리는 인스타그램에 사진을 올렸다.

사진속 성유리는 단발 머리를 한채 비니를 쓰고 블랙 패션을 선보였다. 화가 장마리아와 다정한 포즈를 취했다.

40대라는 나이가 믿어지지 않을 만큼 동안 비주얼과 아름다운 미모가 눈에 띈다.

성유리는 프로골퍼 안성현과 결혼해 지난 7월 쌍둥이 임신 소식을 전했다.

사진= 성유리 인스타그램

김현정 기자 khj3330@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