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故손정민 친구 '유기치사' 혐의 불송치…유족, 이의제기 예고(종합)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유족 고소 넉달만에 사건 마무리…손씨 티셔츠 감정에서도 새 단서 안나와


(서울=연합뉴스) 윤우성 기자 = 지난 4월 한강공원에서 실종됐다가 숨진 채 발견된 의대생 고(故) 손정민씨의 유족이 친구 A씨를 고소한 사건을 경찰이 최근 종결한 것으로 확인됐다.

지난 6월 변사 사건 내사 종결에 이어 손씨 사망과 관련한 경찰의 수사 절차가 사실상 모두 마무리된 셈이다.

24일 연합뉴스 취재에 따르면 서울 서초경찰서는 지난 22일 손씨 유족이 A씨를 폭행치사·유기치사 혐의로 고소한 사건을 4개월간 조사해온 결과 '증거불충분'으로 최종 판단하고 검찰에 송치하지 않기로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