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굿모닝] '오징어당' 될 뻔...김동연, 3지대 모으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대선 출마를 선언한 김동연 전 부총리가 신당 창당을 선언했습니다.

김 전 부총리는 오징어 게임을 언급하면서 거대 양당 체제의 오랜 정치판을 바꾸겠다고 강조했습니다.

국민의당, 정의당과는 대화 가능성을 열어놨습니다.

화면으로 자세히 보겠습니다.

김동연 전 부총리는 정권 교체를 뛰어넘는 정치 교체를 강조했습니다.

나라를 두 쪽으로 나누는 지금의 선거판에서 누가 되더라도 미래는 없다고 기존 정치 세력을 비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