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월요일 출근길 '쌀쌀'...낮 최고기온 22도로 일교차 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매일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월요일인 25일 아침에는 내륙 곳곳의 기온이 5도 내외로 쌀쌀하겠지만 낮에는 최고기온이 20도를 웃도는 등 큰 폭의 일교차를 보일 전망이다.

기상청은 이날 전국에 가끔 구름이 많다가 차차 맑아지겠다고 예보했다.

우리나라 부근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을 받지만 제주도는 오전까지 제주도 남쪽 해상에 위치한 기압골의 영향을 받는다.

이날 오전 5시 현재 전국 주요 지역의 기온은 서울 7.0도, 인천 9.5도, 수원 4.7도, 춘천 5.2도, 강릉 9.8도, 청주 6.8도, 대전 6.0도, 전주 7.0도, 광주 8.3도, 제주 15.7도, 대구 8.0도, 부산 12.8도, 울산 9.5도, 창원 10.8도 등이다.

경기 동부와 강원 내륙·산지, 충북, 전북 동부, 경북 북부 내륙을 중심으로 아침 기온이 5도 내외가 되겠으며, 서리가 내리는 곳이 있다. 특히 경기 북부와 강원 내륙·산지, 경북 북동 산지에는 0도 이하로 떨어져 얼음이 어는 곳도 있을 전망이다. 아침 최저기온은 3~13도, 낮 최고기온은 17~22도로 예상된다.

[고득관 매경닷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