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미우새' 이연희 "남편과 생애 첫 소개팅…첫 만남서 결혼 운명 느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데일리

이연희(사진=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 배우 이연희가 남편과 첫 만남을 떠올렸다.

지난 24일 방송된 SBS ‘미운우리새끼’에서는 이연희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이연희는 “결혼을 결심했을 때가 있었느냐. 남편이 운명의 짝이라는 걸 느꼈던 때가 언제냐”는 MC들의 질문에 “처음 만났을 때”라고 말했다. 이 말에 서장훈은 “얼마나 잘생긴 거냐”고 놀랐다.

이연희는 “주선자분이 계셨다”면서 “소개팅을 한번도 한 적이 없었다. 어쩌다 편하게 같이 어울려서 밥 한번 먹자고 해서 편한 차림으로 나갔다”고 말했다.

MC들은 “첫 소개팅에서 만난 분이랑 결혼한 거냐”고 물었고 이연희는 “그렇다”고 대답했다.

또한 “아직 싸운적 없느냐”는 질문에도 이연희는 “크게 싸운 적이 없다”고 전했다. 그는 화가 나면 생각을 하는 시간을 갖는 편이라며 “그때 바로 얘기하진 않고 지나고 나서 얘기를 하는 편이다”면서 “그러면 싸움이 잘 안되더라”고 설명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