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IT기업 이모저모

네이버, KCGS 2021 EGS 평가서 ‘종합 A+’ 등급 획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지난해 대비 한 단계 상승

(지디넷코리아=백봉삼 기자)네이버(대표 한성숙)는 한국기업지배구조원(KCGS)이 발표한 '2021년 ESG 평가'에서 지난해 대비 한 단계 상향된 종합 A+ 등급을 획득했다고 27일 밝혔다.

세부적으로 지배구조 부문이 지난해에 이어 올해 역시 A+ 등급을, 환경 부문은 지난해 대비 한 단계 상향된 A 등급, 사회 부문은 지난해와 동일한 A 등급을 획득했다.

네이버는 2040 카본네가티브 달성을 위한 로드맵 이행, 환경경영시스템(ISO14001) 및 반부패 경영 시스템(ISO37001) 도입 및 인증 등 환경 및 사회 부문에서의 ESG 경영 강화를 위한 노력을 이어나가고 있다.

지디넷코리아

네이버 분당 사옥.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번 평가에서는 네이버를 비롯한 14개사(금융사 제외 시 9개사)가 종합 A+등급을 획득했으며, 지배구조 부문에서는 네이버를 포함한 총 8개사가 A+등급을 획득했다.

네이버는 앞서 글로벌 ESG 평가기관 MSCI모건스탠리캐피털인터내셔널의 ESG 평가에서도 국내 기업 최초이자 유일의 AAA 등급을 획득했다. 지난 10월 글로벌 연차보고서 및 지속가능성보고서 평가대회 'ARC 어워드'와 'LACP Vision' 어워드'에서도 대상을 받았다.

박상진 네이버 최고재무책임자는 "ESG 선도 기업으로 거듭나고자 하는 의지와 노력들을 다양한 기관들로부터 인정받아 나가고 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며 "네이버는 인권전담조직과 구성원-파트너-사용자를 모두 아우르는 선진 인권경영체계 신설 및 도입을 준비 중이다. 앞으로도 이러한 노력들을 대내외에 투명하고 적극적으로 소통함으로써 신뢰받는 기업으로 거듭나기 위해 힘쓰겠다"고 말했다.

백봉삼 기자(paikshow@zdnet.co.kr)

<© 메가뉴스 & ZDNET, A RED VENTURES COMPANY,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