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TV조선] 여행가 한비야의 결혼이야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TV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 밤 9시

TV조선은 28일 밤 9시 ‘스타다큐 마이웨이’를 방송한다. 2000년대 밀리언셀러 여행작가로 선풍적인 인기를 구가했던 한비야가 출연한다. 세계 곳곳을 누비며 써낸 여행기 ‘지도 밖으로 행군하라’ 등은 당시 대한민국에 배낭여행 신드롬을 불러왔다.

조선일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국제구호 활동가이자 존경받는 독신 여성의 표본이 되어 활발한 행보를 이어가던 그는 2017년 또 한 번 국민을 놀라게 했다. 긴급구호 현장에서 만났다는 한 네덜란드인과 예순의 나이에 결혼을 선언한 것.

4주년 결혼기념일을 맞아 남편 안톤 반 주트펀과 함께 제주로 여행을 떠난다. 350년 전 제주도에 표류했던 네덜란드인 하멜의 유적지 앞에서, 남편은 “우리의 인연은 오래전부터 운명처럼 정해져 있었다”고 말한다. 한비야는 특별 이벤트로 제주식 전통혼례를 준비했다. ‘조랑말 탄 왕자’로 나타난 남편의 모습에 한비야의 눈에서는 꿀이 뚝뚝 떨어진다.

한 구호단체의 친선 홍보대사로 20년 넘게 함께 활동해 온 배우 박상원과의 우정이 공개된다. ‘절친’인 ‘국민 등산대장’ 엄홍길과의 ‘열정 토크’도 엿본다.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