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세계 11개국 '오미크론' 확진…파우치 "확산은 기정사실"(종합2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진원 남아공 코로나19 신규확진 급증…오미크론 확진자 수는 공개 안돼

이스라엘, 모든 외국인 입국 금지…영국도 입국·방역 강화

파우치 "미국 유입됐을 것…마스크 등 방역 잘 지키고, 백신 맞아야"

(서울=연합뉴스) 박의래 전명훈 기자 = 세계 곳곳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새 변이 '오미크론' 감염 사례가 발견되면서 전세계에 비상이 걸렸다.


◇ 유럽과 아시아에서 '오미크론' 확진

로이터·AFP 통신 등에 따르면 27일(현지시간)까지 오미크론 확진이 확인된 국가는 남아프리카공화국, 보츠와나, 영국, 독일, 이탈리아, 체코, 오스트리아, 벨기에, 호주, 이스라엘, 홍콩 등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