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영상] 심정지 아이 살린 택시기사, 택시비 계산도 마다했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스딱]

한 택시기사가 길에서 갑자기 쓰러진 아이에게 심폐소생술을 해서 생명을 살렸다는 사연이 전해졌습니다.

지난 27일 오전 서울 송파구의 한 사거리, 아이가 심정지로 갑자기 쓰러졌습니다.

당황한 아이 어머니가 아이를 안고 택시로 다가왔는데요.

택시기사는 급하게 차에서 내려서 아이를 인도에 눕히고 심폐소생술을 실시했습니다.

그 사이 아이 어머니는 119에 신고를 했다고 하는데요, 심폐소생술을 하던 중에 아이의 의식은 돌아왔지만 119가 도착하지 않자, 택시기사는 아이와 엄마를 태우고 인근 병원 응급실까지 데려다줬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