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퇴근길 날씨] 전국 밤까지 눈·비…서울 6.7도 쌀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스1

30일 오전 서울 시내의 한 초등학교에서 학생들이 등교하고 있다. 2021.11.30/뉴스1 © News1 이승배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한상희 기자 = 화요일인 30일 퇴근시간을 앞두고 전국적으로 비 또는 눈이 내리고 있다.

기상청은 이날 전국이 흐리고 경기 동부와 강원 내륙·산지, 충청 내륙, 전라 내륙, 경상 내륙, 제주도 산지에 비 또는 눈이 오는 곳이 있다고 밝혔다. 그 밖의 수도권에도 빗방울이 떨어지거나 눈이 날리는 곳이 있다. 이 비는 밤에 대부분 그친다.

1일까지 예상 강수량은 Δ충청권·전라권·제주도·울릉도·독도 5㎜ 내외 Δ경기 동부·강원 내륙·산지·경상 내륙·서해5도 5㎜ 미만 Δ수도권 0.1㎜ 미만 빗방울이다.

같은 기간 예상 적설량은 Δ제주도 산지 2~7㎝ Δ강원 내륙·산지·충북 중·남부·전북 내륙 1~3㎝ Δ경기 동부·충북 북부·충남권·전남 동부·경상 서부내륙·서해 5도·울릉도·독도 1㎝ 내외 Δ 수도권 0.1㎝ 미만 눈날림이다.

기상청 상세관측자료(AWS)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15분 지역별 기온은 Δ서울 6.7도 Δ인천 6.4도 Δ춘천 6.5도 Δ강릉 12.9도 Δ대전 8.8도 Δ청주 8.1도 Δ전주 8.5도 Δ광주 8.8도 Δ대구 8.9도 Δ부산 12.3도 Δ제주 12.6도다.

오후 4시 기준, 미세먼지 농도는 서울·인천·경기·부산·광주·대전·강원·충남·전북·전남·경남·제주에서 '좋음', 대구·울산·충북·세종·경북에서 '보통'으로 관측됐다.

서해 중부해상과 남해 서부해상은 1일까지, 서해 남부해상과 제주도 해상, 남해 동부해상은 2일까지, 동해상은 3일까지 바람이 시속 35~70㎞로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앞바다는 1.5~4.0m, 먼바다는 3.0~6.0m로 매우 높다. 동해상에는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다.
angela0204@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