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아들 50억' 곽상도 오늘 구속영장 심사...로비 수사 분수령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아들이 화천대유에서 50억 원을 받아 알선수재 혐의가 적용된 곽상도 전 의원이 오늘(1일) 구속영장 실질 심사를 받습니다.

대가성 입증이 핵심인데, 영장 실질 심사 결과에 따라 이른바 '50억 클럽'으로 상징되는 대장동 로비 의혹 수사에도 큰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입니다.

나혜인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올해 초 곽상도 전 의원 아들이 화천대유에서 받은 50억 원은 결국 곽 전 의원 몫이었다는 게 검찰의 판단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