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3차 사전청약 특공 경쟁 치열.. 하남교산 27.9대1, 과천주암 29.2대1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국토교통부는 3차 사전청약 공공분양 특별공급을 실시한 결과, 하남교산은 27.9대1, 과천 주암은 29.2대1의 경쟁률을 각각 기록했다고 3일 밝혔다.

지난 1일부터 이날까지 3차 공공분양 사전청약 특별공급 및 신혼희망타운 해당지역 접수를 마감했으며, 2만9430명이 청약에 접수했다.

공공 분양 특별공급은 1683가구에 2만8133명이 신청해 평균 16.7대1의 경쟁률을 보였다.

3기 신도시인 하남교산 지구는 전체 27.9대1의 경쟁률을 보였다. 이 중에서도 전용 59㎡타입의 경우 37.7대1로 가장 치열했다.

관심 지역인 과천주암 지구는 해당지역(과천시) 100% 공급임에도 29.2대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양주회천은 0.9대1로 가장 낮았다.

신혼희망타운 물량이 배정된 과천주암과 시흥하중은 수도권 추가 접수를 통해 최종 경쟁률이 집계된다.

오는 6일부터 공공분양 일반공급과 신혼희망타운 수도권거주자에 대한 접수가 시작된다. 당첨자는 23일 일괄적으로 발표된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