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EPL 프리미어리그

'SON이기에 가능', 콘테는 손흥민의 일대일 실력을 믿는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허윤수 기자] 토트넘 홋스퍼의 안토니오 콘테 감독이 손흥민에게 깊은 신뢰를 보이고 있다.

토트넘은 지난 3일(이하 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1-22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PL) 14라운드 브렌트포드와의 안방 경기에서 2-0으로 이겼다.

리그 2연승을 비롯해 3경기 연속 무패(2승 1무) 행진을 달린 토트넘(승점 22점)은 6위로 뛰어오르며 4위 웨스트햄 유나이티드(24점) 추격에 박차를 가했다.

이날 돋보였던 선수는 단연 손흥민이었다. 종횡무진 그라운드를 누빈 손흥민은 2골에 모두 관여하며 날카로움을 뽐냈다.

손흥민은 전반 12분 짧은 코너킥을 통해 상대 수비와 일대일 상황을 만들었다. 이어 상대를 제쳐낸 뒤 올린 왼발 크로스가 브렌트포드 세르지 카노스의 자책골로 연결됐다.

후반전에는 직접 쐐기를 박았다. 손흥민은 후반 20분 역습 상황에서 세르히오 레길론의 낮은 크로스에 가볍게 발을 갖다 대며 자신의 리그 5호골을 성공시켰다.

영국 매체 '풋볼 런던'은 4일 손흥민의 득점 장면이 아닌 자책골 과정에 주목했다. PL에서 지도자 생활을 했던 거스 포옛 감독의 분석을 통해 코너킥 상황에서 반복된 모습 하나를 집었다.

포옛 감독의 말에 따르면 손흥민은 짧은 코너킥을 통해 몇몇 상대 수비를 페널티박스 밖으로 끌어냈다. 이후 일대일 상황에서 상대를 이겨낸 뒤 크로스를 통해 또다시 코너킥을 얻곤 했다.

매체는 "경기 내내 포옛 감독은 이를 몇 차례나 눈치챘다"라며 손흥민의 인터뷰 속에 담긴 힌트도 덧붙였다.

손흥민은 '아마존 프라임 비디오 스포츠'와의 인터뷰에서 "일대일 상황에서 내 실력을 믿었고 운 좋게 득점할 수 있었다. 정말 행복하다. 모든 게 연습에서 나왔고 우린 운 좋게 이를 해냈다"라며 약속된 플레이였음을 밝혔다.

매체는 "이 연습은 콘테 감독과 코치진이 훈련장에서 지시한 게 경기장에서 나타나고 있다는 걸 말한다"라고 설명했다.

손흥민은 "콘테 감독에게 훈련은 정말 중요하다. 모든 이가 어디에 있어야 하고 그가 무엇을 원하고 선수들은 무엇을 해야 하는지 정확히 알고 있다. 콘테 감독의 세세함은 정말 도움이 되고 우리도 믿고 있다"라며 콘테표 훈련을 말했다.

이날 2골을 넣긴 했지만 올 시즌 토트넘의 창은 무디다. 번리전 폭설로 인해 한 경기를 덜 치렀지만, 리그 13경기에서 13득점으로 공격력이 하위권이다. 리그 20개 팀 중 6위 토트넘보다 득점이 적은 팀은 노리치 시티(19위, 8득점)와 울버햄튼 원더러스(8위, 12득점)밖에 없다.

매체는 "현재 토트넘은 리그 득점 최하위 3팀 중 한 팀이다. 하지만 브렌트포드전 2골은 추진력을 줬을지도 모른다"라며 족집게 과외가 통하고 있는 것에 기대를 걸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