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쇼미더머니10' 조광일 최종 우승…"개코·코드쿤스트 형께 감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머니투데이 전형주 기자]
머니투데이

/사진=Mnet(엠넷) '쇼미더머니10'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래퍼 조광일이 '쇼미더머니10' 정상에 올랐다.

3일 오후 생방송된 Mnet(엠넷) '쇼미더머니10' 파이널에서는 조광일이 신스를 제치고 우승을 차지하는 영광을 안았다.

이날 파이널은 총 두 번의 라운드로 치러졌다. 현장 평가 40%, 생방송 문자 투표 60%를 합산해 가장 많은 공연비(투표)를 얻은 래퍼가 우승하는 방식이었다.

머니투데이

/사진=Mnet(엠넷) '쇼미더머니10'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1라운드에서 조광일은 다이나믹 듀오와 함께 무대에 올라 노래 '가리온'을 열창했다. 조광일 특유의 속사포 랩과 다이나믹 듀오의 완벽한 퍼포먼스가 어우러져 무대를 빛냈다.

1라운드가 끝나고 집계된 중간 순위에서는 같은 팀 신스에 밀려 2위에 그쳤다. 반전을 이룬 건 두 번째 무대였다. 그는 가수 에일리와 래퍼 개코, 행주와 함께 노래 '쿠키영상'을 부르며 좌중을 압도했다.

모든 무대가 끝난 뒤 파이널 최종 결과가 발표됐다. 조광일은 총 공연비 2797만 5000원을 차지하며 우승을 거머쥐었다. 2위는 2355만원을 차지한 신스였다. 그다음은 비오(2550만원), 쿤타(1532만 5,000원) 순이다.

조광일은 "이런 과분한 걸 받아도 되나 그런 생각이 든다. 항상 옆에서 도와주시고 든든하게 지켜주신 개코 형, 코쿤 형 감사하다"고 말했다.

전형주 기자 jhj@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