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스포츠계 사건·사고 소식

전 프로야구 선수, 술 취해 종업원 폭행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김현세 기자) 전직 프로야구 선수 A씨가 유흥업소에서 종업원을 폭행한 혐의(상해)에 따라 부산 부산진경찰서의 수사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6일 연합뉴스는 경찰에 따르면 A씨가 지난달 30일 오후 6시 30분경 부산 부산진구 서면의 한 유흥주점에서 술에 취한 채 종업원 B씨를 주먹 등으로 폭행해 전치 2주의 치료가 필요한 상해를 가한 혐의를 받는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경찰은 폭행 당시 상황과 A씨의 음주 정도 등을 조사하는 등 경위를 파악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전에도 다른 폭행 사건에 연루돼 경찰 조사를 받은 것으로도 알려진 A씨는 지난해 법원으로부터 징역형을 선고받기도 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엑스포츠뉴스DB

김현세 기자 kkachi@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