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중년여성 살해범 "경찰에 신고한다고 해 공범도 살해"(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여성 살해 후 금전 문제로 공범과 다퉈…오늘 구속심사



(인천=연합뉴스) 손현규 기자 = 평소 알고 지낸 중년여성을 살해한 50대 남성은 범행 후 금전 문제로 다투다가 경찰에 신고한다는 말을 듣자 공범도 살해한 것으로 드러났다.

7일 경찰에 따르면 강도살인과 사체유기 등 혐의로 구속영장이 신청된 50대 남성 A씨의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은 이날 오후 2시 인천지법에서 열린다.

A씨는 지난 4일 오전 인천시 미추홀구 한 건물에서 평소 알고 지낸 50대 여성 B씨를 목 졸라 살해하고 그의 신용카드를 이용해 현금 수백만원을 인출한 혐의를 받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