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가계 빚 '원금 상환 유예' 3차 연장..."재신청 가능"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금융위, 개인채무자 지원 방안 6개월 더 연장

내년 6월 30일까지 '최장 1년' 원금 상환 유예

이미 유예 혜택받은 채무자도 추가 신청 가능

개인사업자 명의 신용대출도 지원 대상 포함

금융위 "채무자 재기 지원 방안 지속 검토"

[앵커]
코로나19로 빚을 갚기 어려워진 채무자를 위한 원금 상환 유예가 6개월 더 연장됩니다.

이번이 세 번째 연장인데, 이미 유예 혜택을 본 채무자도 재신청할 수 있습니다.

취재기자 연결해 자세한 내용 살펴보겠습니다. 조태현 기자!

금융당국이 원금 상환을 유예하는 제도를 세 번째 연장하기로 했죠?

[기자]
금융위원회는 지난해 4월부터 취약 개인채무자 재기지원 강화 방안을 만들어 운영해오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