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구혜선, 책+자료 쌓아 놓고 시험 공부.."세대는 다르지만 영광"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구혜선 인스타그램



[헤럴드POP=조은미 기자]구혜선이 같은 학교 학생들에게 편지를 썼다.

배우 구혜선은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내일 기말고사를 앞두고 애타는 밤을 보내고 있을...나의 동학들에게 보내는 러브레터"라는 글로 함께 학교에 다니는 학생들에게 편지를 적었다.

그는 "나와 함께 성균관대학교를 다니고 있는 MZ세대 친구들아. 이 고약한 논쟁가들아. 그러나 이상하리만큼 따수운 나의 동학들아..!"라며 "바쁨을 쪼개어 기꺼이 나와 과제를 해주고 캠퍼스를 거닐어주고 밥도 먹어주고 또 술에 취한 나의 (전 세계를 돌아 우주까지로 향하는) 수다를 경청해주던 사랑하는 나의 친구들아..!"라고 학우들을 불렀다.

이어 "세대는 다르지만 한 시대를 살아가고 있는 너희를 운명처럼 만나 새로운 것들을 창조하고 함께 공부할수 있다는 사실은...진실로 영광된 일이야.
나는 당신들의 존재로 이미 충만해. 내 안에 또 다른 가능성들을 발견하게 되어 감사해. 곧 방학이 되니 마지막까지 모두 힘내쟈요. (교수님이 수업때 보여준 시 한편 공유할게요..!)"라고 했다.

끝으로 "그리고. 새학기에도 잘 부탁해요. (운이 좋으면. 학교 앞 자주가는 식당에서 초밥을 다시 나누어 먹쟈요! )"라고 다정한 면모를 보이기도 했다.

시험 공부를 하면서도 함께 공부할 사람들을 생각하는 그의 따뜻한 마음이 눈길을 끈다.

한편 구혜선은 아이오케이컴퍼니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