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하늬, 결혼 한 달만에 임신 발표..."안정 필요한 시기"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데일리

이하늬(사진=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박지혜 기자] 지난달 깜짝 결혼을 발표한 배우 이하늬(39)가 임신 소식을 전했다.

이하늬 소속사 사람엔터테인먼트는 16일 “이하늬 씨에게 소중한 새 생명이 찾아왔다”라고 밝혔다.

소속사는 “아직은 안정이 필요한 시기”라면서 “이에 대해 구체적으로 말씀드리기 조심스러운 상황인 점 양해 부탁드린다”라고 덧붙였다.

이하늬는 지난해 12월 21일 비연예인 남성과 결혼했다고 밝혀 화제를 모았다.

당시 소속사는 “어려운 시국임을 감안해 두 사람은 금일 서울 모처에서 결혼식 대신 가족들만 참석한 혼인 서약식으로 부부가 되었다”라고 전했다.

이후 이하늬는 같은 달 31일 ‘2021 SBS 연기대상’에서 결혼 관련 질문에 “깜짝 놀라게 해드린 것 같다. 드라마 끝나고 그렇게 됐다. 축하해주신 많은 분들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