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독일 전국 음대 경연대회 피아노부문 1위 김정환 씨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펠릭스 멘델스존 바르톨디 음대 경연대회

독일 멘델스존 전국 음대 경연대회 피아노 부문에서 한스 아이슬러 음대 김정환 씨가 1위를 차지했습니다.

이번 대회에서는 역대 처음으로 최종 결선 후보 4명이 모두 한국인이라는 기록을 세웠습니다.

독일 음대총장회의와 프로이센 문화재단, 베를린 예술대는 지난 12∼16일 치러진 펠릭스 멘델스존 바르톨디 음대 경연대회 피아노부문에서 김 씨가 1위를 차지했다고 현지시간 16일 밝혔습니다.

2위는 뮌헨음대 김지영 씨가, 공동 3위는 하노버 음대 박진형 씨와 박영호 씨가 각각 차지했습니다.

독일 멘델스존 음대 경연대회는 1878년 독일 고전음악 경연대회 중 가장 오래된 펠릭스 멘델스존 바르톨디상에 시초를 두고 있습니다.

수상자들은 16일 독일 베를린 콘체르트하우스에서 콘체르트하우스 오케스트라와 협연, 갈라 콘서트를 엽니다.

1위 수상자는 음반이나 동영상 제작을 지원받고,모든 수상자는 장학금 혜택과 공연 섭외 등의 지원을 받습니다.

(사진=대회 웹사이트 갈무리, 연합뉴스)
장훈경 기자(rock@sbs.co.kr)

▶ 네이버에서 S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가장 확실한 SBS 제보 [클릭!]
* 제보하기: sbs8news@sbs.co.kr / 02-2113-6000 / 카카오톡 @SBS제보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