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앤디♥' 이은주 아나, 결혼 소감 "퇴근 후 감사 연락드리겠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룹 신화 앤디의 예비신부이자 제주 MBC 이은주 아나운서가 결혼 소감을 밝혔다.

이은주 아나운서는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퇴근 후에 한 분 한 분께 감사 연락드리겠습니다”라고 짧은 인사를 전했다.

앤디는 지난 19일 인스타그램에 자필 편지를 올리며 “저에게 평생을 함께하고 싶은 한 사람이 생겼다. 제가 힘든 순간에 저를 웃게 해주고 저를 많이 아껴주는 사람이다. 이제는 혼자보다는 같이 하는 삶을 살아보려고 한다”라며 직접 결혼을 발표했다.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소속사에 따르면 두 사람은 1년여 열애 끝에 결혼에 골인하게 됐다. 앤디는 에릭과 전진에 이어 신화 내 세 번째 품절남이 됐다.

1990년생인 이은주 아나운서는 현재 제주 MBC에서 ‘뉴스데스크’ ‘뉴스투데이’ 등을 진행 중이다. 앤디는 1998년 신화 1집 앨범 ‘해결사’로 데뷔 후 ‘브랜드 뉴’, ‘와일드 아이즈’, ‘디스 러브’, ‘키스 미 라이크 댓’ 등 다수의 히트곡으로 사랑받았다.

[양소영 스타투데이 기자]

사진|스타투데이 DB, 이은주 아나운서 SNS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