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오늘의 사건·사고

광주 붕괴사고 실종자 24시간 수색체제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구조당국이 '광주 HDC현대산업개발 화정아이파크 신축 아파트 붕괴사고'로 실종된 5명을 찾기 위한 수색을 24일부터 24시간 내내 진행한다.

그동안 적치물 등을 치우는 데 민간인이 동원됐고 2차 붕괴 등 안전상의 이유로 야간 작업이 쉽지 않았다.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은 23일 "지금까지 2차 붕괴 위험이 있던 타워크레인과 외벽 등에 안전장치가 어느 정도 마무리됨에 따라 실종자를 찾을 때까지 계속해서 구조 작업을 진행하겠다"고 말했다. 구조당국은 이날까지 타워크레인에 매달려 있던 무게추(27t)와 붕대(55m)를 제거했고 와이어 보강 작업까지 마무리했다. 또 외벽에 연결된 거푸집(4개)도 제거해 외벽 붕괴 가능성을 낮췄다.

한편 정부는 화정아이파크 신축 아파트 붕괴사고 수습을 위해 현장에 중앙사고수습본부(중수본)를 설치해 운영한다.

[광주 = 박진주 기자 / 김정석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