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미스피츠, 29일 롤링홀서 첫 단독 공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스타in 김현식 기자] 싱어송라이터 미스피츠가 단독 공연을 연다.

25일 소속사 소니뮤직엔터테인먼트코리아에 따르면 미스피츠는 오는 29일 오후 5시 서울 홍대 롤링홀에서 단독 공연 ‘미스피츠 퍼스트 스텝’(msftz First Step)을 개최한다. 단독 공연 개최는 이번이 처음이다.

미스피츠는 데뷔 전 사운드 클라우드에 올린 작업물로 주목받았고 2020년 싱글 ‘이터너티’(ETERNITY)로 정식 데뷔했다. 지난해 11월 첫 번째 EP ‘빌리프’(Belief)를 발매해 활동을 펼쳤으며 최근 영국 음악 매거진 NME가 꼽은 라이징 스타 100인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이번 공연은 롤링홀 개관 27주년 기념 공연 일환으로 열린다. 티켓은 멜론티켓 홈페이지에서 구매 가능하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