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올림픽선수단 결단식에 확진자 참석…검사·격리 '비상'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베이징 동계올림픽 개막을 열흘 앞두고, 우리 선수단이 한자리에 모였습니다. 그런데, 저희 취재 결과, 이 자리에 있었던 사람들 가운데 코로나19 양성 반응이 나온 사람이 있어서 비상이 걸렸습니다.

문상혁 기자입니다.

[기자]

마스크를 쓴 채 띄어 앉은 선수들, 두 번째 코로나 올림픽입니다.

6개 종목, 예순세 명의 선수가 출전하는 이번 대표단엔 코로나대응팀과 역학조사관도 포함됐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