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아유미, 매니저 덕에 10등신 등극?… “참 고생이 많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박근희 기자] 아유미가 근황을 공개했다.

25일 아유미는 본인의 인스타그램에 ‘누나다리 길게 찍어준다고 울매니저 동생이 참 고생이 많어 ㅋㅋㅋ 脚長で撮ってあげたいと、スタッフさん回大よ’라는 멘트와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은 연분홍색 수트 바지를 입은 아유미가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 아유미의 작은 얼굴과 길쭉한 바디 라인이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한편 아유미는 지난 2002년 슈가 1집 앨범 'Tell Me Why'로 데뷔해 슈가 멤버로 사랑받았다. 현재는 SBS 예능 프로그램 '골 때리는 그녀들'에 출연 중이며 MBC 예능 프로그램 '안 싸우면 다행이야'에도 출연했다.

/ skywould514@osen.co.kr

[사진] 아유미 인스타그램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