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덮친 코로나19

아이콘 정찬우→트레저 최현석·마시호·준규, 코로나19 확진[전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아이콘, 트레저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추가 확진자가 발생했다.

YG엔터테인먼트는 27일 아이콘 정찬우, 트레저 최현석·준규·마시호가 코로나19 확진자로 추가 분류됐다고 밝혔다.

YG는 소속 가수인 아이콘, 위너, 트레저에서코로나19 확진자가 다수 발생하면서 비상이 걸린 상태다. 아이콘 김진환, 송윤형, 김동혁, 구준회에 이어 정찬우가 확진 판정을 받았고, 트레저는 요시에 이어 최현석, 준규, 마시호가 확진됐다. 위너 역시 이승훈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소속사는 "이들은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마쳤으며, 확진자를 비롯해 음성 판정을 받은 각 소속 그룹의 다른 멤버들 모두 별 증상없이 현재 건강 상태는 양호하다"라고 밝혔다.

벌써 네 명째 확진자가 나온 트레저는 컴백에 차질을 빚을 것으로 보인다. YG는 "트레저는 철저한 방역 지침 준수 속 새 앨범 녹음 작업, 뮤직비디오 촬영, 안무 연습 등 컴백을 위한 모든 준비를 완료한 상황이었다"면서도 "그 어느 때보다 소속 아티스트와 임직원의 안전을 최우선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다음은 YG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이다.

YG엔터테인먼트입니다.

아이콘 정찬우, 트레저 최현석·준규·마시호가 코로나19 확진자로 추가 분류됐습니다.

이들은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마쳤으며, 확진자를 비롯해 음성 판정을 받은 각 소속 그룹의 다른 멤버들 모두 별 증상없이 현재 건강 상태는 양호합니다.

트레저는 철저한 방역 지침 준수 속 새 앨범 녹음 작업, 뮤직비디오 촬영, 안무 연습 등 컴백을 위한 모든 준비를 완료한 상황이었습니다.

국내는 물론 전 세계적으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폭증하고 있는 가운데 당사는 그 어느 때보다 소속 아티스트와 임직원의 안전을 최우선하고 있습니다.

앞으로도 당사는 방역당국과 면밀히 협의해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필요한 대대적인 지원과 강도 높은 선제적 조치를 취해나가겠습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