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득남·득녀 소식

'둘째 임신' 양미라, 폭풍 식욕 자랑하더니…"다이어트 죄책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김예나 기자) 양미라가 둘째 임신 중 근황을 전했다.

양미라는 지난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LA갈비는 너무 맛있으니까 밥 한 공기는 기본으로 들어가니 조금이라도 다이어트에 덜 죄책감을 느끼려면 밥은 카무트 밥으로. 오늘따라 더 맛있는 카무트 밥"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깔끔하게 비운 카무트 밥 한 공기와 LA갈비의 흔적이 남겨져있다. 둘째 임신 후 부쩍 늘어난 식욕을 드러내온 양미라의 다이어트 고민을 엿볼 수 있다.

한편 양미라는 지난 2018년 결혼했으며 슬하에 아들을 두고 있다. 현재 둘째 자녀 임신 중이다.

사진=양미라 인스타그램

김예나 기자 hiyena07@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