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아내와 말다툼 후…식당으로 차 몰고 돌진한 40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투데이

출처=경남경찰청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경남 사천에서 술에 취한 채 차를 몰고 식당으로 돌진한 4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19일 경남 사천경찰서에 따르면 A씨는 전날 오후 1시 45분쯤 경남 사천 노룡동의 한 식당에 승용차를 몰고 돌진했다.

A씨는 이날 오전 아내가 일하는 해당 식당에서 술을 마시고 아내와 말다툼을 벌였다. 귀가한 뒤 술에 취한 채 차를 몰고 다시 이곳을 찾은 것으로 파악됐다.

식당 내부에 손님 등 5명이 있었으나 인명피해는 따로 없었다. 다만 사고로 출입문 2곳과 건물 기둥 등이 파손됐다.

당시 A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취소 수준인 0.152%였다.

A씨는 “아내 외도가 의심돼 화가 나 범행했다”고 경찰에 진술했다.

경찰은 특수손괴 등 혐의로 A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이투데이/강문정 기자 (kangmj@etoday.co.kr)]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비즈엔터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