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방탄소년단 지민, 교과서적 올라운드 무대...'K팝의 표준' 롤모델 등극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윤준호 기자]
텐아시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방탄소년단 지민이 독보적 무대로 후배들에게 찬사를 얻고 있다.

최근 미국 한류 매체 올케이팝(Allkpop)은 "지민이 K팝의 표준이 되었기 때문에 후배들은 지민의 무대를 열망한다"며 최근 지민의 춤 실력을 극찬한 투모로우바이투게더(TXT) 멤버 태현의 위버스 매거진 인터뷰를 소개했다.

태현은 ''방탄소년단의 지민 선배님이 딱 떠올랐다. 이런 무용 스타일을 소화할 수 있는, 제가 아는 퍼포머 중 최정상이라고 생각한다''고 지민의 안무 실력을 찬사했다.

태현에 앞서 범규 역시 군무 중에도 단연 돋보이는 에너지로 무대를 압도하는 지민에게 큰 자극을 받았다고 고백했다. 휴닝카이는 모자와 코트를 활용한 퍼포먼스에서 지민의 솔로곡 '필터'(Filter) 무대에 영감을 받았다고 밝힌 바 있다.

특히 K팝에서 보기 어려운 고차원의 예술적 퍼포먼스로 아이돌들의 댄스 커버 필수곡이 된 지민의 솔로곡 'Lie'(라이)는 ENHYPEN(앤하이픈)의 니키(NIKI)가 커버해 화제를 모았다. 멤버 성훈은 팬소통 당시 'Lie'를 커버하고 싶은 곡으로 꼽았으며 국내외 아이돌들의 필수 커버 무대 관문으로 불린다.

ENHYPHEN(앤하이픈) 리더 정원도 이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그는 성훈과 함께 지민이 과거 '페이크 러브'(Fake Love) 연습 영상에서 신발끈을 묶으며 동선을 이동하는 모습이 정말 멋있었다고 극찬했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