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권순우, 세계 7위 루블료프에 패배…프랑스오픈 1회전 탈락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국 테니스 간판 권순우(71위)가 시즌 두 번째 메이저 대회인 프랑스오픈 테니스대회(총상금 4천360만 유로·약 586억원) 남자 단식 본선 1회전에서 탈락했습니다.

권순우는 현지 시간 어제(24일) 프랑스 파리의 스타드 롤랑가로스에서 열린 대회 사흘째 남자 단식 1회전에서 안드레이 루블료프(7위)에게 세트스코어 3대1(7:6<7:5> 3:6 2:6 4:6)로 역전패했습니다.

올해 첫 메이저 대회였던 1월 호주오픈 2회전까지 올랐던 권순우는 프랑스오픈에서는 1회전 벽을 넘지 못했습니다.

권순우는 1997년생 동갑내기인 루블료프와 상대 전적 3전 전패가 됐습니다.

권순우는 1세트 타이브레이크에서 연달아 3득점 하며 7대5로 뒤집고 기선을 제압했습니다.

그러나 2세트 게임스코어 3대3에서 이날 처음으로 서브 게임을 뺏기며 흔들렸고, 3세트에서도 2대2 이후 연달아 4게임을 내줘 세트 스코어 역전을 허용했습니다.

공격 성공 횟수에서는 47대52로 비교적 대등했지만 서브 에이스 3대15, 실책 40대28 등의 기록에서 열세를 보였습니다.

루블료프는 지난해 9월 세계 랭킹 5위까지 올랐던 톱 랭커입니다.

(사진=대한테니스협회 제공, 연합뉴스)
이정찬 기자(jaycee@sbs.co.kr)

▶ 네이버에서 S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가장 확실한 SBS 제보 [클릭!]
* 제보하기: sbs8news@sbs.co.kr / 02-2113-6000 / 카카오톡 @SBS제보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