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스포츠계 샛별·유망주 소식

골프 유망주 이병호, 미국 스콧 로버트슨 메모리얼 토너먼트 우승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데일리

주니어 골프 유망주 이병호가 우승트로피를 들고 있다. (사진=세마스포츠마케팅)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스타in 주영로 기자] 주니어 골프 유망주 이병호(17)가 미국주니어골프 스콧 로버트슨 메모리얼 토너먼트에서 우승했다.

이병호는 지난 23일(한국시간) 미국 버지니아주 로어노크의 로어노크 컨트리클럽(파71)에서 열린 대회 15~18세 부문 최종일 3라운드에서 이븐파 71타를 쳐 합계 7언더파 206타로 2위를 1타 차로 제치고 우승했다.

2018년 미국으로 골프 유학을 떠난 이병호는 지금까지 9차례 미국 주니어 무대 우승을 차지했다. 2019~2020시즌에는 미국 텍사스 주니어 골프투어(TJGT) 올해의 선수로 선정되는 등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입성의 꿈에 다가서고 있다.

이병호가 우승한 스콧 로버트슨 메모리얼 토너먼트는 올해 38회째 열리는 전통의 대회로 PGA 투어에서 뛰는 헌터 메이헌과 웹 심슨, 여자골퍼 세계랭킹 3위 넬리 코다의 언니 제시카 코다(이상 미국) 등이 우승했던 미국 주니어 골프 최상급 대회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