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씨엘, 2NE1 재결합 비하인드 스토리 공개('유퀴즈')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씨엘이 그룹 투애니원의 깜짝 재결합 뒷얘기를 들려준다.

25일 방송되는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연출 박근형, 작가 이언주, 이하 '유퀴즈')에는 가수 씨엘을 비롯해 사회심리학자, 월가 애널리스트, 할머니 힙합 크루가 출연해 저마다의 비밀스러운 삶의 경험을 공개하다.

씨엘은 최근 투애니원의 깜짝 재결합으로 화제의 중심에 선 가운데 '유퀴즈'를 찾는다. 최근 미국 최대 음악 축제인 ‘코첼라’를 통해 7년 만에 투애니원 완전체 무대를 극비리에 성사시킨 바 있는데, 그 비하인드 스토리를 밝힌다. 뿐만 아니라 빅뱅 멤버 태양과 배우 민효린 결혼식에서의 웃지 못할 후일담부터, 씨엘을 경악하게 만드는 비밀의 단어도 공개해 현장을 배꼽 잡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또 이날 사회심리학자 허태균은 한국인의 말과 행동 속에 숨겨진 심리에 대해 얘기한다. 서양의 개인주의, 동양의 집단주의와는 또 다른 한국인의 심리를 알려줄 예정으로 “뭐 먹을 거야?”, “내가 쏠게” 단 두 마디로 한국인의 심리를 완벽하게 설명해 놀라움을 자아낸다. 이러한 한국인의 심리를 기반으로 한국 사회 속 다양한 갈등의 원인과 해결 방안도 제시한다.

상상을 현실로 이뤄낸 28년 차 월가 애널리스트 신순규는 드라마 같은 인생 스토리를 소개한다. 열다섯 살에 홀로 피아노 미국 유학을 떠난 뒤 세계적인 명문 대학인 하버드, 프린스턴, MIT, 유펜에 모두 합격, 이후 애널리스트로 승승장구하기까지 신순규 자기님만의 특별한 노력과 인내의 시간을 공유한다. 영화 속에서만 보던 월가의 실상, 자기님만의 남다른 베이글 사랑, 큰 자기와 호형호제하게 된 사연 등 풍성한 토크가 이목을 사로잡는다.

국제에미상 결선 후보에 올라 주목을 받은 다큐멘터리의 주인공으로 인생을 담은 힙합으로 찐 스웨그를 보여주는 ‘순창 할미넴’ 박향자, 김영자, 백성자 자기님과의 담소도 이어진다. 평균 연령 70세 이상의 논 갈고 밭매던 할머니들이 힙합에 입문, 젊은이들만의 문화라고 여겨졌던 힙합을 누구보다도 즐기게 된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해 재미와 감동을 선사한다. 인생을 가사에 녹여낸 할미넴 3인방의 개성 넘치는 힙합 무대도 기대감을 높인다.

‘유퀴즈' 제작진은 "은밀한 비밀을 지니고 있고, 비밀을 탐구하기도 하는 자기님들과 토크 릴레이를 이어간다. 우리가 몰랐던 인간 행동의 비밀, 어려움을 딛고 결실을 맺는 과정의 비밀들이 색다른 재미와 감동을 안길 것”이라고 기대를 당부했다.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은 매주 수요일 오후 8시 40분 방송된다.

[성정은 스타투데이 기자]

사진제공|tvN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