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득남·득녀 소식

'54세 득녀' 신현준, 아들과 뽀뽀 쪽..부자가 너무 다정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POP=김지혜 기자]
헤럴드경제

신현준 인스타그램



신현준이 아들과 다정한 투샷을 공개했다.

25일 배우 신현준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빠 촬영 다녀올께 항상 너무 고맙고 사랑해 민준아"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신현준은 집을 나서면서 아들과 입맞춤을 나누고 있는 모습. 다정한 부자지간 애정이 엿보여 보는 이들에게도 흐뭇함을 안긴다.

한편 신현준은 지난 2013년 12세 연하의 첼리스트와 결혼했다. 지난해 5월 셋째 딸을 품에 안아 슬하에 2남 1녀를 두게 됐다.

또 최근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를 통해 셋째 딸 민서를 최초 공개해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