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각본 전부터 그녀…"탕웨이 캐스팅 절박했다" 털어놓은 박찬욱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방금 보신 배우 탕웨이는 여우주연상 후보로 꼽히고 있습니다. 그동안 독특한 여성 캐릭터들을 만들어 온 박찬욱 감독은 이번엔 각본을 쓸 때부터 탕웨이만 생각해뒀다고 했습니다.

계속해서 오선민 기자입니다.

[기자]

[탕웨이/배우 : 감독님께 '제 삶을 완전하게 만들어주신 분'이라고 말씀드렸어요.]

'사랑한다', '감사하다'는 말로 담아낼 수 없는 감정을 쏟아낸 배우에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