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사랑과 이별

추자현, 이요원에 최덕문과의 이혼 이유 고백..."앙심 품고 한 결혼이었다"('그린마더스클럽')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신지원 기자]
텐아시아

'그린마더스클럽'(사진=방송 화면 캡처)



'그린마더스클럽' 추자현이 이요원에게 최덕문과의 결혼생활을 밝혔다.

25일 방송된 JTBC 수목드라마 '그린마더스클럽'에서는 변춘희(추자현 분)가 이은표(이요원 분)에게 김주석(최덕문 분)과 결혼하게 된 이유를 밝혔다.

과거 변춘희는 김주석의 실수를 덮어쓰는 조건으로 결혼을 조건으로 내걸었었다. 이어 이혼에 대해 묻는 이은표에게 변춘희는 "나 이 결혼 앙심 품고 했거든"이라며 "형은 안 살았지만 덕분에 전과자가 됐고 결혼해서 처음 시댁에 커피 타서 안방 갔는데 시어머니 대성통곡 소리가 들리는 거야. 속 시커먼 간호사년 한테 사기결혼 당했다고"라고 말을 이어갔다.

이어 변춘희는 "어차피 그년이 다 그년이고 의사 사모 되고 싶어서 안달 난 년이니까 더 편하다고 하는 거야. 못 들은 척했어. 나도 앙심 품고 한 결혼 줄 거 주고 받을 거 받으면 그만이라고. 근데 이제 와서 보니까 인생을 그렇게 살면 안 됐어"라고 안타까워했다.

신지원 텐아시아 기자 abocato@tenasia.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