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펫보험 전용 모바일 플랫폼 '꼬잇' 리뉴얼 오픈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이윤정 기자] 반려동물 건강관리 전문 브랜드 꼬잇(주식회사 디지인)은 0~4세의 반려동물을 위한 1만 원대 펫보험 2종 상품의 2월 출시에 이어 슬개골 수술까지 보장 가능한 펫보험을 4월에 추가로 출시, 모바일을 통해 가입할 수 있도록 모바일 전용 플랫폼을 리뉴얼 오픈했다고 26일 밝혔다.

꼬잇은 최근 급증하고 있는 반려 가구 1000만 시대에 맞춰 신규 고객의 니즈에 맞도록 슬개골 치료까지 보장 가능한 새로운 보험을 출시해 반려 가구의 병원비 부담을 최소화할 수 있는 혜택을 추가했다고 밝혔다.

이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키우는 반려동물의 연령이 0~4세이고, 슬개골 걱정이 없는 경우라면 월 1만 원대 보험료로 품종, 체중 구분없이 피부/구강보장까지 가능한 펫보험에 가입할 수 있다. 또한 보험료가 0~4세까지 변동이 없이 동일한 보험료로 갱신이 가능하고, 일일한도가 타 보험대비 크기 때문에 큰 사고와 질병에 대비할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슬개골에 대한 걱정이 큰 고객은 4월에 신규 오픈한 슬개골이 보장되는 든든형 보험을 선택하면 된다. 슬개골 보장 상품은 3년 만기 상품으로 업계 최고수준의 치료비 보장을 받을 수 있으며, 피부, 구강까지도 보장이 가능하다. 단, 연령과 품종에 따라 보험료가 다른 부분은 고려해야 할 사항이다.

이외에 잠깐의 부주의로 인해 본인의 반려동물이 타 반려동물 또는 타인에게 해를 입힐 경우 발생되는 배상책임은 물론 반려동물 사망 시에도 장례 또는 화장 비용까지도 보장이 가능하다.

꼬잇 보험 담당자는 “외국은 전체 반려 가구의 펫보험 가입 비중이 스웨덴 40%, 영국 25%, 미국 10%, 일본 9% 수준인 반면 국내의 경우는 아직 0.3% 수준으로 성장하는 반려시장 규모에 비해 아직 미미한 수준”이라며 “이번에 출시한 펫보험을 통해 국내 펫보험 시장이 선진국 수준에 도달하는 데 기여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라고 전했다.

이어 “향후 꼬잇만의 고유한 보험 관련 모바일 플랫폼 서비스를 개발해 차별화된 서비스를 선보이는 것은 물론, 다양한 업종과의 제휴를 통해 구독 및 결합 상품을 개발하여 국내 펫보험 시장을 선도하는 데 기여하겠다”라고 덧붙였다.

꼬잇이 출시한 펫보험은 인터넷에서 꼬잇을 검색하여 웹페이지를 통해 가입할 수 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