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연중 라이브' 송해, '최고령 TV 음악 탤런트 쇼 진행자'로 기네스북 등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연중 라이브' 송해가 기네스북에 등재됐다.

26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연중 라이브'에서는 송해의 기네스북 등재 소식을 전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전 세계를 누빈 거리만 해도 지구 10바퀴라는 96세 최장수 국민 MC 송해는 전 세계 최초 기록을 세웠다. 송해는 지난 달 영구 기네스로부터 '최고령 TV 음악 탤런트 쇼 진행자'로 등재됐다.

송해는 KBS에서 열린 세계 기록 등재 인증서 전달식에서 소감으로 "우리가 기쁘거나 어떤 횡재를 한다든가, 이럴 때 한마디로 표현해서 '하늘을 찌르는 듯 한 기분이다'고 하는데 초월한 기분이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KBS를 이끌어온 분들이 소중하게 오랜 전통과 역사를 지닌 이런 자리를 마련하기 위해서 백방으로 노력해 주신 점 깊이 고맙게 생각한다"며 "우리가 만나기 위해선 건강이 우선이다. 여러분 건강하라"고 고마움을 전했다.

한편 KBS2 예능프로그램 '연중 라이브'는 대한민국의 대중문화를 이끌어가는 수많은 스타들과 문화 예술인들을 만나 심도 깊은 이야기를 나누며 올바른 정보 전달과 방향을 제시하는 프로그램이다.

[박정수 스타투데이 객원기자]

사진 l KBS2 방송 화면 캡처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