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우크라 "푸틴 승리하면 3차 세계대전"…서방에 중화기 재차 요청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시스

[키이우=AP/뉴시스] 9일(현지시간) 우크라이나 수도 키이우에서 우크라이나 방위군이 NLAW 대전차 미사일 다루는 법을 배우고 있다. 2022.03.10.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이지예 기자 = 우크라이나는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우크라이나 전쟁에서 승리하면 3차 세계 대전이 벌어질 것이라고 경고했다.

미하일로 포돌랴크 우크라이나 대통령실 보좌관은 27일(현지시간) 우크라이나 국영 매체에 "러시아가 패배하지 않으면 보복 정책과 러시아의 맹목적 애국주의는 더욱 팽창할 것"이라고 말했다.

포돌랴크 보좌관은 "이는 점점 더 커져서 서방이 그토록 두려워하는 3차 세계대전이 반드시 일어날 것"이며 "러시아는 우리를 더욱 증오할 것이다. 우리가 굴욕감을 줬기 때문"이라고 했다.

그는 우크라이나가 러시아군이 세계에서 2번째로 강력한 군대가 아니라는 점을 보여줬다며 "러시아는 우리에게 복수하길 원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포돌랴크 보좌관은 서방이 이런 문제를 이해하기 때문에 우크라이나에 다연장로켓포(MLRS) 같은 중화기를 제공할 것으로 본다고 강조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ez@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