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오후 9시까지 전국 1만3849명 확진…내일도 1만명대일듯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2주전보다 2만8천700여명 줄어…금요일 17주 만에 최저

연합뉴스

한산한 코로나19 선별검사소
(서울=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26일 오전 서울역 광장에 마련된 코로나19 임시선별검사소가 한산하다. 2022.5.26 yatoya@yna.co.kr


(전국종합=연합뉴스) 김영신 기자 = 코로나19 유행이 감소세를 이어가는 가운데 27일 오후 9시까지 1만3천명대의 신규 확진자가 발생했다.

서울시 등 각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9시까지 전국 17개 시도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사람은 1만3천849명으로 집계됐다.

동시간대 집계치는 1주일 전인 지난 20일(2만3천92명)보다 9천243명, 2주일 전인 13일(2만8천734명)보다는 1만4천885명 줄어들었다.

금요일 기준으로는 1월28일(1만4천472명) 이후 17주 만에 최저치다.

전날과 비교하면 3천여명 줄었다.

전날 오후 9시 지자체 합산 집계치는 1만6천895명이었다가 중복 오류에 따라 이날 0시 기준 1만6천584명으로 정정 발표된 바 있다.

집계를 마감하는 자정까지 시간이 남은 만큼 28일 발표될 신규 확진자 수는 이보다 더 늘겠지만, 사흘 연속 1만명대에 머무를 것으로 보인다.

이날 오후 9시 기준 신규 확진자는 수도권에서 5천937명(42.9%), 비수도권에서 7천912명(57.1%) 나왔다.

지역별로는 경기 3천45명, 서울 2천278명, 경북 1천65명, 대구 945명, 경남 937명, 인천 614명, 충남 601명, 전북 584명, 강원 572명, 전남 508명, 광주 490명, 충북 488명, 대전 459명, 부산 455명, 울산 433명, 제주 261명, 세종 114명이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는 주말에 많이 줄었다가 주초 반등한 뒤 다시 감소하는 패턴을 보이면서도 전반적으로는 뚜렷한 감소세를 유지하고 있다. 지난 21일부터 일주일간 일일 신규 확진자 수는 2만3천457명→1만9천289명→9천971명→2만6천342명→2만3천946명→1만8천816명→1만6천584명으로, 일평균 확진자 수는 2만명 아래인 1만9천772명이다.

shiny@yna.co.kr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네이버 연합뉴스 채널 구독하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